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첫 경고한 의사 '리원량' 사망…이더리움 블록체인에 추모비 기록

박소현 기자 soso@coinreaders.com | 기사입력 2020/02/07 [17:25]
광고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첫 경고한 의사 '리원량' 사망…이더리움 블록체인에 추모비 기록

박소현 기자 | 입력 : 2020/02/07 [17:25]


이더리움 블록체인에 중국 의사 고(故) 리원량(李文亮·34)을 기리는 비문(碑文)이 기록됐다.

 

7일 중국 우한(武漢)시 중심으로 확산된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우한 폐렴)의 존재를 세상에 처음 알린 중국 의사 리원량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으로 끝내 사망했다. 그의 나이 34세다.

 

리원량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확산 초기 마스크 등 보호장비 없이 환자들을 돌보다가 지난달 10일부터 기침·발열 증세를 보여 입원했다. 최근에는 폐렴 증세 악화로 중환자실에서 치료를 받아왔다.

 

그는 바이러스 발생 초기인 작년 12월 30일 사스(SARS) 확진환자 7명이 발생했다는 병원 문건을 입수해 동료 의사와 함께 이를 공개했다. 해당 소식은 인터넷을 통해 전세계로 급속히 퍼져나갔다.

 

이후 중국 공안은 리원량과 동료들을 불러 유언비어를 퍼뜨려 사회 질서를 헤쳤다는 이유로 훈계서를 내렸다. 훈계서는 조사자가 위법 사실을 인정하고 반성한다는 내용이 담긴 문건이다.

 

이 같은 리원량의 사망 소식에 전세계는 애도의 뜻을 표하고 있다. 중국 내부에서도 리원량의 죽음에 대한 탄식이 이어지고 있다.

 

우한 중심병원은 "리원량이 신종코로나 바이러스의 확산과 싸우다 불행히도 감염됐다"면서 "우리는 매우 유감스럽게 생각하며 애도한다"고 밝혔다.

 

세계보건기구(WHO)도 트위터를 통해 "리원량의 죽음에 매우 슬프다"며 "그가 바이러스(퇴치)를 위해 한 일을 기릴 필요가 있다"고 밝혔다.

 

그에 대한 추모 행렬은 블록체인에서도 이어졌다.

 

이더리움(ETH) 블록체인 익스플로러 이더스캔(etherscan.io)에 따르면 이더리움(ETH) 블록 높이 9,432,824에서 익명의 한 유저가 리원량을 기리는 비석을 만들었다.

 

해당 유저는 컨트랙트 소스 코드를 통해 ‘RIP(Rest In Peace)’란 문구와 함께 리원량이 생전에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확산을 막기 위해 했던 노력들을 기록으로 새겼다.

 

이더리움 블록체인에 기록된 리원량 추모비는 이더스캔(0x6E46D3AB7335FFFB0d14927e0B418CC08fe60505)에서 볼 수 있다.

광고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바나나톡, '2020년 해시넷 블록체인 콘퍼런스' 참가…"암호화폐 미래 승자 될 것"
1/5
sns_t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