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I홀딩스, 日 최초 '암호화폐 펀드' 출시 준비...리플(XRP) 50%로 구성

박소현 기자 soso@coinreaders.com | 기사입력 2020/06/29 [21:03]
광고

SBI홀딩스, 日 최초 '암호화폐 펀드' 출시 준비...리플(XRP) 50%로 구성

박소현 기자 | 입력 : 2020/06/29 [21:03]


일본 금융 대기업 SBI홀딩스가 일본 최초로 암호화폐 펀드를 출시하게 될 전망이다.

 

27일(현지시간) 암호화폐 미디어 크립토뉴스플래시는 공개된 발표자료를 인용해 "SBI홀딩스가 일본 최초의 암호화폐 펀드를 준비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SBI홀딩스는 자금이 조성되는 이번 여름에 암호화폐 펀드를 가동할 예정이다. 펀드는 개인투자자 대상으로 제공되며, 구성 비율은 리플(XRP) 50%, 비트코인(BTC) 30%, 이더리움(ETH) 20%이다.

 

SBI홀딩스 자회사인 SBI VC트레이드가 암호화폐 수탁 업무, SBI얼터너티브인베스트먼트가 펀드 조성 및 운영 업무를 맡는다. 익명의 기관 한 곳도 펀드 작업에 협력하고 있다고 알려졌다.

 

SBI홀딩스 측은 주식·채권 등 일반 자산유형과 상관관계가 낮은 암호자산을 통해 투자 포트폴리오의 다변화 효과를 높일 것이라 기대하고 있다.

 

SBI홀딩스 요시타카 키타오(Yoshitaka Kitao) CEO는 "전세계 디지털 금융 흐름이 가속화되고 있다"면서 "암호화폐 펀드를 통해 잠재 수요에 부응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암호화폐 펀드의 구성은 리플에 대한 SBI홀딩스의 전폭적인 지지 입장을 보여준다.

 

SBI홀딩스는 리플의 초기 투자자로 오랫동안 리플과 협력해왔다. 지난 2016년 초 양사는 합작법인 'SBI리플아시아'를 설립했으며, 지난 2018년에는 리플 기반 송금앱 '머니탭(MoneyTap)'을 출시한 바 있다.

 

뿐만 아니라 ATM 사용 편의성 제고를 위해 리플의 결제기술을 활용할 예정이기도 하다. 

 

최신 재무보고서에 따르면 SBI홀딩스는 리플 기반 송금앱 '머니탭'을 일본 각지의 은행 ATM에 적용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운영비용과 은행의 손익을 개선할 수 있을 것이라 기대하고 있다.

광고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라이브 콜라보 인터뷰] ㉔중국 블록체인 명문 교육기관 '후오비대학' 위지아닝 교장
1/9
sns_t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