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그레이스케일 "헤지펀드, 비트코인 투자 2300% 급증"

김진범 desk@coinreaders.com | 기사입력 2019/06/14 [09:18]
광고

그레이스케일 "헤지펀드, 비트코인 투자 2300% 급증"

김진범 | 입력 : 2019/06/14 [09:18]

 



12억 달러를 운영 중인 세계 최대 암호화폐 자산 운용사인 그레이스케일(Grayscale)의 레이하네 샤리프 아스카리(Rayhaneh Sharif-Askary) 영업 및 사업개발 이사가 "더 많은 기관투자가들이 암호화폐 공간으로 진입하고 있다"고 단언했다.

 

13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매체 데일리호들(The Daily Hodl)에 따르면 샤리프 아스카리 이사는 최근 블록TV(BlockTV)와의 인터뷰에서 “2018년은 분명히 베어마켓(약세장)이었다. 실제 지난해 4분기에 헤지펀드로부터의 자금 유입은 무시할 정도 액수였다. 하지만 2019년 1분기에는 약 4,300만달러를 유치했다”고 밝혔다.

 

그레이스케일 보고서에 따르면 올해 1분기 투자 상품으로의 자금 유입은 4,270만달러로, 2018년 4분기(3,010만 달러)보다 42% 증가했다. 특히 이 기간 헤지펀드로부터의 자금 유입은 100만 달러 미만에서 2,400만달러로 무려 2300% 급증했다.

 

샤리프 아스카리는 "패밀리하우스(family office)와 부유한 개인 투자자에서 기관투자자들로 투자기반이 확장되는 것을 목격하고 있다"면서 "기관 투자자들은 이제 가치를 지녔고 인프라가 구축되고 있는 성공할 수 있는 자산 클래스로서 암호화폐 세계를 바라보고 있다"고 강조했다.

 

광고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한국판 삐용' 바나나톡, 베타 테스트 시작…제휴 프로젝트·파트너도 공모
1/3
IEO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