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스피오스 홀딩스, '이보엑스→크로바' 프로젝트명 변경…"본격 상용화 스타트"

김진범 pbchsh01@nate.com | 기사입력 2019/03/15 [10:45]
광고

스피오스 홀딩스, '이보엑스→크로바' 프로젝트명 변경…"본격 상용화 스타트"

김진범 | 입력 : 2019/03/15 [10:45]

 


 

영국에 본사를 둔 글로벌 블록체인 스타트업 스피오스홀딩스(SPIOS Holdings)가 자사의 스마트 디지털 자산 플랫폼인 '넴 (NEM, 뉴이코노미 무브먼트)' 블록체인 기반의 프로젝트인 이보엑스(EVOX)의 이름을 크로바(CROBA)로 변경했다고 14일(현지시간) 밝혔다.

 

회사 측은 이번 프로젝트명 변경은 프로젝트 정체성을 강화하고, 이를 통해 본격적인 상용화를 준비하겠다는 의도에 따른 것이라고 전했다.

 

크로바(CROBA)는 암호화폐를 뜻하는 크립토(Crypto)와 은행(Bank)의 합성어로 크립토뱅크 즉, 블록체인으로 은행서비스를 제공하는 플랫폼이라는 뜻이다.

 

프로젝트 팀에 따르면 현재 크로바가 준비하는 암호화폐 은행 플랫폼은 넴 블록체인 기반의 전자동 뱅킹 플랫폼 구축에 목적을 두고 있으며, 이를 통해 암호화폐 간 또는 암호화폐와 법정화폐 간 거래가 가능하다. 또한 세계 어디서나 사용 가능한 은행 카드 발급, 암호화폐 대출 서비스, 크로바 웰렛(전자지갑)을 통한 환전 서비스도 함께 이용할 수 있다.

 

크로바 크립토 뱅크가 준비하는 대표적인 은행상품으로는 암호화폐를 활용해 24시간 연중무휴로 서비스 가능한 개인용 즉석 대출 서비스와 블록체인 관련 핀테크 기업들을 위한 기업용 융자 또는 투자상품이다. 더불어 에스크로(Escrow, 결제대금신탁) 서비스를 제공해 크로바에서 검증한 투자상품에 직접 투자도 할 수 있다.

 

특히 크로바 프로젝트의 뱅킹플랫폼은 전자동화 시스템이기 때문에 운영비 측면에서 기존 은행보다 10배 이상의 비용을 절약할 수 있고 이러한 환경으로 인해 개인의 기본적인 서비스 이용 수수료가 낮거나 전혀 없으며, 회사는 투자와 대출 등 은행 상품을 통해 창출된 수익으로 운영되고 수익 중 일부는 크로바 크립토 뱅크의 내부 전용 전자화폐인 이캐시(E-Cash)를 보유한 고객들에게 법적 문제 없이 보유한 양에 비례해 이자형식으로 배당금이 지급될 예정이다.

 

스피오스 홀딩스 관계자는 "크로바 크립토 뱅크는 이캐시 시스템을 대출, 투자, 배당 등의 서비스에 활용할 것"이라며 "이캐시는 1달러 가치로 고정되는 스테이블 코인(Stable Coin) 형태의 전자화폐로 은행 고객들을 위해 내부에서만 사용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프로젝트 팀에 따르면 크로바 플랫폼은 기술적 면에서 다른 ICO(암호화폐공개)와 비교해 경쟁력을 갖추고 있다. 실제 크로바 개발팀은 넴(NEM) 블록체인 프로젝트에 참여했으며 메릴린치, 뱅크 오브 아메리카(BOA) 등 미국의 메이저 금융사의 플랫폼 작업에 참여했던 개발자들로 이뤄져 있다.

 

크로바 개발팀은 넴 기반으로 트랜잭션 속도, 보안, 확장성 등 블록체인 기술을 한층 업그레이드 시킬 예정이며, 또한 하이퍼레저(Hyperledger), 분산원장기술(DLT), 분산형 애플리케이션(DApp)등을 이용한 기업용 자체 블록체인도 구축할 계획이다.

 

무엇보다 크로바에서 사용하는 하이퍼레저 기술은 IBM과 리눅스재단에서 개발한 블록체인 기술로, 최근 국내 기업 중 LG CNS와 카카오페, 그리고 KEB은행에서 준비하는 블록체인서비스에서도 도입하려는 차세대 기술이며, 또 다른 기술인 분산원장기술(DLT)은 상하이증권거래소, 한국은행등 금융권에서 적극 도입하려는 기술이다.

 

이밖에 프로젝트 팀은 크로바 크립토 뱅크 코인(CROBA Crypto Bank Coin, CROBA)을 보유한 사용자들에게 비접촉식 결제 기능이 탑재된 전용 월렛을 제공해 세계 어디서나 자유롭게 코인을 사용 할 수 있도록 하고 또한 코인을 직접 충전해 사용할 수 있는 충전카드 서비스도 제공할 방침이다.

 

스피오스 홀딩스의 김민찬 공동창업자는 "비전만 제시하는 기존 코인 시장은 조만간 사라질 것"이라면서 "스피오스 프로젝트는 많은 노하우와 기술력을 바탕으로 단기간에 크로바 프로젝트를시장에 상용화 시킬 것이며, 이 과정에서 회사의 수익과 기술 개발 과정 등을 투명하게 공개하고 투자자는 이를 직접 확인하면서 투자하도록 함으로써 낮은 리스크와 높은 수익을 창출해 낼 수 있다"고 말했다. 

 

이어 "스피오스는 Spirit of Share 즉, 나눔의 정신을 사명으로 이를 실현하기 위해 블록체인 기술을 개발하고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면서 "나눔의 목표를 구현하기 위해 우선적으로 암호화폐 은행을 만들어 은행 계좌를 갖지 못한 사람들에게까지 은행 서비스를 사용할 수 있는 공평한 기회를 제공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광고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英 유명 화가, 490 BTC에 그림 19점 판매…"비트코인, 향후 5년간 지속 상승 전망"
1/10
IEO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