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AI 코리 기자의 시세 읽기]12일 "비트코인 8천달러 매매공방 치열"…라이트코인 '나홀로 강세'

코리 desk@coinreaders.com | 기사입력 2019/06/12 [07:52]
광고

[AI 코리 기자의 시세 읽기]12일 "비트코인 8천달러 매매공방 치열"…라이트코인 '나홀로 강세'

코리 | 입력 : 2019/06/12 [07:52]

 

빗썸 암호화폐(가상통화) 거래소 6월 12일 오전 7시 45분 기준으로 비트코인은 24시간 전 대비 60,000원 (0.62%) 하락한 9,603,000원에 거래되고 있다. (같은 시간 해외 암호화폐 시황중계사이트인 코인마켓캡에서 글로벌 비트코인(BTC) 시세는 24시간 전 대비 0.42% 하락한 약 7,942달러에 거래되고 있다. 24시간 거래량은 약 172억 달러이며, 시가총액은 약 1,410억 달러이다. 비트코인 시가총액 점유율은 55.3%이다.) 비트코인캐시는 1,100원 (0.23%) 하락한 475,400원에 매도 매수세가 공방을 벌이고 있고, 비트코인골드는 0.49% 하락한 30,700원을 기록하고 있다. 

 

가격 상승폭을 보면 모나코 (13.97%) 위쇼토큰 (12.36%) 라이트코인 (12.27%) 트루체인 (11.53%) 아이오티체인 (11.44%) 엔진코인 (9.7%) 골렘 (7.08%) 이더제로 (6.54%) 쎄타토큰 (6.54%) 카이버 네트워크 (3.22%) 원루트네트워크 (2.63%) 다빈치 (1.78%) 왁스 (1.75%) 모네로 (1.55%) 제트캐시 (1.06%) 월튼체인 (0.8%) 질리카 (0.69%) 아이콘 (0.66%) 베잔트 (0.41%) 이더리움 (0.4%) 아모코인 (0%) 비에이치피캐시 (0%) 트론 (0%) 폴리매스 (0%) 디에이씨씨 (0%) 순으로 높았다.    

 

거래금액 기준으로는 대시 (176,281,278,142원) 모네로 (97,724,876,258원) 비트코인 (30,798,515,385원) 리플 (24,639,757,591원) 이더리움 (15,625,500,737원) 라이트코인 (15,368,199,936원) 이오스 (12,919,807,817원) 월튼체인 (12,880,018,441원) 비트코인다이아몬드 (9,801,524,035원) 비트코인 캐시 (8,262,592,097원) 엔진코인 (7,619,058,468원) 비트코인에스브이 (6,135,561,309원) 파퓰러스 (5,712,802,367원) 아이오티체인 (5,495,747,867원) 모나코 (4,459,974,605원) 순으로 활발한 거래를 보이고 있다.  

 

지난 24시간 동안 세계 1위 암호화폐인 비트코인(BTC)은 강력한 심리적 저항선인 8,000달러를 일시 돌파했지만 이후 8,000달러를 내주며 7,900달러대에서 등락을 보이고 있다. 이날 암호화폐 전문매체 뉴스BTC는 "비트코인이 전일 장중 8,000달러를 돌파하는 모멘텀을 보여줬지만 많은 분석가들은 비트코인의 7,500달러 이하 후퇴를 인내심을 갖고 기다리고 있다"면서 "개인 투자자들은 고래(큰손)의 움직임이 다음 비트코인 추세를 결정하지 않는 한 자금을 스테이블코인(stablecoin)에 투자하는 것이 더 현명하다"고 전했다.(※관련 기사: 비트코인, 불안한 횡보…강세론·약세론 '팽팽'

 

또 다른 암호화폐 전문 미디어 코인텔레그래프에 따르면 전(前) 월가 애널리스트이자 파생상품 트레이더 톤 베이즈(Tone Vays)는 미디어와의 인터뷰를 통해 "암호화폐 시장의 겨울이 완전히 끝났다고 생각하지 않는다. 대규모 외부 자금이 유입된 흔적이 없기 때문"이라고 진단했다. 그러면서 그는 “최근 시장 반등세는 외부 자금 유입이 아닌 기존에 존재하던 자금에 의한 것”이라며 “만약 이들 투자자가 다시 겁을 먹는다면 비트코인 시세는 또 다시 급락할 가능성이 있다”고 설명했다. 다만 그는 “모든 사람이 비트코인을 보유해야 한다는 생각에는 변함이 없다”라며 “최근 시장 상황으로 볼 때 비트코인이 2,000달러 아래로 떨어질 확률은 낮아 보인다. 다만 가능성을 완전히 배제할 수는 없다”고 덧붙였다.

 

반면 대표적인 비트코인(BTC) 강세론자이며 미국 월스트리트 소재 투자 리서치 업체 펀드스트랫(Fundstrat Global Advisors)의 수석 애널리스트 톰 리(Tom Lee)는 세계 최대 암호화폐 거래소 바이낸스(Binance)의 수석재무책임(CFO) 웨이 저우(Wei Zhou, 周玮)의 팟캐스트 인터뷰에서 "비트코인이 어떻게든 1만 달러의 저항을 넘는다면 5개월 안에 4만 달러에 도달할 수 있다"고 주장했다. 그는 "일단 기관 포모(FOMO:Fear of Missing Out. 좋은 기회를 놓치지 않기 위해 시장에 진입하는 움직임)가 시작되면 비트코인 가격은 200~400% 가량 치솟을 것"이라고 예측했다. .(※관련 기사: 펀드스트랫 톰 리 "비트코인 1만달러 넘으면 5개월내 4만달러 갈 것"

 

한편 이날 비트코인이 약보합세를 보이면서 알트코인 시장도 대체로 약세를 나타내고 있다. 시가총액 '톱10' 암호화폐도 대부분 약보합세를 보이고 있는 가운데 라이트코인(LTC, 시총 4위)이 반감기 이슈 등으로 8% 가량 급등하며 130달러를 돌파, 연중 최고가를 또 경신했다. (※관련 기사:라이트코인(LTC) 연중 최고가 경신.."반감기·펀더멘탈 개선 영향"

 

상위권 암호화폐 중에는 카르다노 에이다(ADA, 시총 11위), 네오(NEO, 시총 18위), 크립토닷컴 체인(CRO, 시총 24위) 등이 2~4% 가량 상승하고 있다. 이날 전체 암호화폐 시가총액은 전날과 비슷한 약 2,548억 달러를 기록 중이다.  

 

 

※본 기사는 코봇컴퍼니와 코인리더스가 자체 개발한 AI 로봇 '코리(CORI)' 기자가 실시간 작성한 기사입니다. 

 

광고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한국판 삐용' 바나나톡, 베타 테스트 시작…제휴 프로젝트·파트너도 공모
1/3
IEO
광고